NEWS
NEWS&EVENT
손노리 소식을 한번에 보실 수 있습니다.
손노리의 뉴스
제목 : 웹툰과 게임의 ‘거장’이 뭉치다. 윤태호&이원술 미생 게임 개발
등록일자 : 2016/01/22

웹툰과 게임의 ‘거장’이 뭉치다. 윤태호&이원술 미생 게임 개발

 

- ‘미생’, ‘내부자들’의 윤태호와 ‘화이트데이’의 이원술, ‘로이코미’ 설립

- 윤태호 작가가 보유한 다양한 IP를 글로벌 시장에서 통할 수 있는 게임으로 개발

- 첫 작품으로 ‘미생’ 게임화. 2016년 하반기에 선보일 것

 

[미생], [내부자들] 등의 연이은 히트로 ‘국민 작가’ 반열에 올라선 윤태호 작가와, [화이트데이: 학교라는 이름의 미궁]으로 대한민국 게임 업계에 신선한 충격과 바람을 불러 일으킨 이원술 대표의 로이게임즈가 신생 회사인 ‘로이코미’를 설립하고 첫 작품으로 [미생]의 게임화에 나선다.

 

㈜로이게임즈(대표: 이원술)와 작가 윤태호는 22일, ㈜로이코미(ROICOMI)를 설립하고, 로이게임즈가 가진 게임 개발 역량과 윤태호 작가의 콘텐츠 창작 역량을 하나로 합쳐, 대한민국은 물론이고 전 세계 시장에서 통할 수 있는 문화 콘텐츠 개발에 나선다고 밝혔다.

 

㈜로이게임즈의 이원술 대표는 지난 1994년 [어스토니시아 스토리]를 시작으로 [악튜러스], [화이트데이] 등 다양한 명작을 남긴 국내 대표적인 1세대 개발자로 손꼽힌다. 특히 지난 해에는 과도한 사행성을 배제한 채 오직 ‘게임성’ 하나로만 과감하게 승부수를 던진 [화이트데이: 학교라는 이름의 미궁]을 출시. 애플 앱스토어 및 구글 플레이스토어, 티스토어 등에서 유료 인기순위 1위를 독차지하는 등. 대한민국 게임업계에 신선한 충격과 함께 많은 화제를 불러모은 바 있다.

 

윤태호 작가는 [미생] [내부자들] 등 다양한 히트작을 남긴 국내 대표적인 웹툰 작가이자 ‘거장’으로 손꼽힌다. 특히 그의 대표작인 [미생]은 드라마로 제작되어 ‘미생 신드롬’을 불러 일으킬 만큼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으며, [내부자들]은 이병헌, 백윤식 주연의 영화로 제작되어 지난해 11월 개봉. 최근 관람객 800만 명을 넘어서 조만간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 영화로는 최초로 900만 관람객 돌파가 예상되는 등. 흥행 신화를 써 내려가고 있다.

 

㈜로이코미는 이러한 두 거장의 역량을 하나로 합쳐 지금까지 없었던 독특한 게임. 그리고 전 세계시장에서 통할 수 있는 게임이라는 이름의 문화 콘텐츠 개발에 나설 계획이다. 우선 첫 번째 작품으로 윤태호 작가의 대표작인 [미생]을 이용한 모바일 게임을 개발하며, 오는 2016년 하반기에 선보이는 것을 목표로 한다. 이후로 윤태호 작가가 선보일 신규 작품들 역시 게임화를 고려할 계획이다.

 

이에 대해 로이게임즈 이원술 대표는 “지난해 윤태호 작가님이 [화이트데이] 엔딩 콘티 작업에 참여하시면서 좋은 인연을 맺게 되었는데, 이를 계기로 이번에 ㈜로이코미의 설립에 함께 힘을 합치게 되어 무한한 영광으로 생각한다. ㈜로이코미를 통해 세상에 없었던 명품 게임을 선보이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니 많은 기대를 부탁한다”고 말했다.

 

윤태호 작가는 "언제나 만화가로서 창작물의 확장이 어디까지일까 모험하고 싶었는데 이원술 대표의 게임에 대한 신뢰가 깊어서 함께 하게 되었다. 어떤 게임을 같이 만들어 나갈 수 있을지 기대가 크고 열심히 참여하려 한다“고 말했다.

 

㈜로이코미 및 [미생]의 게임화 등에 대한 자세한 소식은 준비가 되는대로 추후 발표할 예정이다.